연구소문의안내

친절히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 연구소
055)880-2894

- 가공공장
055)883-1206

- 친환경인증센터
055)880-2888

- 식품분석센터
055)880-6540

묻고답하기
Home < 커뮤니티 < 묻고답하기
기본게시판 상세보기
제목
이  름 BWUR61 시  간 2021-01-14 07:43:23
이메일 조회수 9

이낙연 국무총리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만났다. 이에 대해 외신들의 평가는 극명하게 갈렸다. 지난 24일 열린 이 총리와 아베 총리와의 회담 모습. /이낙연 총리 페이스북미·일·영 외신, "이대로는 방치할 수 없어"[더팩트ㅣ외교부=박재우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4일 일본 총리관저에서 20분가량 회담을 가졌다. 일부 언론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에 눈길도 주지 않고 "한국이 국제조약을 어겼다"고 두번 울산출장마사지언급한 점에만 주목했다.하지만, 외신은 다양한 관점에서 한일관계를 분석하고 전망을 내놨다. 이들 모두 현 상황에 대해 한일관계가 최악의 상황이라는 점과 해결 필요성에 대해 공감했다.먼저, 일본 진보 언론인 아사히 신문은 25일자 사설에서 "이낙연 총리와 아베 총리가 냉각된 한일관계를 이대로 방치할 수 없다는 위기감을 공유한 것으로 알려졌다"면서 "이게 사실이라면 행동으로서 보여줘야 한다"고 꼬집었다.미국의 외교안보전문매체 '더 디플러맷'은 한반도 상황에 미국이 더 적극적으로 개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더 디플러맷'캡쳐이어, "아베 총리와 문 대통령 두 정상이 직접 만나 양국의 이익을 모색해야 한다"며 "이대로 방치할수록 관계를 푸는 일이 상당히 어려워진다"고 전했다.마이니치 신문도 이날 "양국관계 악화는 정치에만 폰테크미치지 않고 안보와 경제, 민가교류에까지도 영향을 미친다"며 "이 사태를 타개하는 것은 정치의 책임"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양국의 지도자가 마주하는 자세를 보여줘야 한다"며 "이렇게 만남을 시작한다면 불신을 불식시키는 것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전했다.반면 요미우리 신문은 "한국 정부가 강제동원 문제에서 대응책을 마련하는 것이 한일관계 정상화를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우리 정부에 대해 촉구했다. 신문은 "수출규제 문제도 문제이지만, 한일 간 경산출장안마이 문제에 대해 냉정하게 협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는 24일(현지시간) '왜 한일관계가 나빠지고 있는가'라는 제목의 한일 핀페시아갈등의 배경에 대해 분석하는 기사를 김포사다리차작성했다. 타임스는 "많은 한국인이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에 대해 자신들이 동의하지 않았다고 생각한다"며 "제대로 치유되지 않은 한국 국민의 역사트라우마"라고 설명했다.다른 외신들은 미국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난 2017년 베트남 다낭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뉴시스일본 측에 대해서는 "1990년대 오부치 전 총리의 사과 이후, 일본의 노력이 소용이 없었다는 시각"이라며 "한국의 계속되는 사과 요구에 lg전자렌탈일본 국민들은 점차 피로감을 느끼게 됐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일본 정치에서 평화주의 좌파에서 민족주의 우파로 중심축이 옮겨갔다"는 점도 주목했다.타임스는 갈등이 계속되면 두 국가 모두 고통스러울 것이라고 말했다. 한일 젊은 세대들은 암보험비교어느 때보다 서로에게 가깝게 느껴진다면서, 젊은세대들이 양국 갈등 해결의 '희망'이라고 했다.미국의 외교안보전문매체 '더 디플러맷'에 엘렌 스와이코트가 기고한 암보험비갱신형글에서 그는 이낙연 총리의 방일을 언급하면서 글을 시작했다. 이어, "지일파로 알려진 이 총리의 방문 소식은 일본과의 관계개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면서도 "이번 방문에도 암보험비교불구하고 한일관계는 어린이보험비교전혀 개선되지 않았다"고 평가했다.기고문에서 그는 "단기적으로는 미국은 한일 두 국가가 역사 문제를 뒤로하고 경제적 긴장을 해소해 북한의 위협에 대한 3자 대화를 재개하도록 도와야 한다"고 충고했다. 그러면서 미국이 한일관계에 적극적인 역할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 목록보기 수정하기 삭제하기